본문 바로가기

Ver 1.0 글 모음/Photo talking

(36)
[사진] NW-A3000.. . . . =================================== [저작권법 강화로 음악 재생 플레이어를 삭제합니다.] =================================== (이루마 '강아지똥OST' - 04. Dream) . . . (↑ 2007년 8월 2일 촬영_학교 도서관에서..) . . . NW-A3000.. 기기에 너무 정을 주어선 안되는 걸 알지만.. 아니, 그 어떤 것에도 너무 많은 정을 주어선 안되는 걸 알지만.. 천성이 그렇지 못함에.. 나는 음악을 듣는 내내 만지작 거린다.. 지문이 잘 묻어 낯가림을 너무 많이 하는 녀석.. 닳도록 닦고 또 닦고를 반복하고.. 언제 베드 섹터가 검출되어서.. 언제 나갈지 모르는 이 녀석.. 종종 로딩 시간이 꽤나 길어질때면.. 나는 ..
[사진] 바다 위의 태양. . . . (↑ 2007년 8월 11일 을왕리 해수욕장에서..) . . . 바다 위의 태양도 멋지더군요. 초등학교 때 가보고 근처도 가보지 못한 바다.. 오랜만에 나이 20 먹어서야 가보았네요. . . . [까만거북이]
[사진] 하늘 공원 정상에서.. - Way Back Into Love (영화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OST) . . . =================================== [저작권법 강화로 음악 재생 플레이어를 삭제합니다.] =================================== Way Back Into Love (영화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OST) . . . . . . 올라가기가 버거워 어디에서는 '악마의 계단'이라고 불리는(;;) 하늘공원의 계단 위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콘트라스트가 맞지 않아 조작을 좀 한..;;) . . . 초록색 빛이 펼쳐져 있던 풀밭들.. 푸른색 빛이 펼쳐져 있던 강물들.. 아무도 있지 않아 끝이 보이던 길.. 하늘과 가장 가까운.. 그 편안하고 편안했던 땅 위에서.. . . . [까만거북이]
[출사] 하늘공원 출사. . . . =================================== [저작권법 강화로 음악 재생 플레이어를 삭제합니다.] =================================== Sarah Vaughan의 A Lover's Concerto (사랑의 협주곡) 가사 링크 (글을 모두 작성하고나서 갑자기 배경음악을 넣고 싶어졌습니다..^^;;) . . . 저번주, 지난 선유도공원에 이어서 하늘공원 출사를 다녀왔습니다. 디카족들의 필수 출사지로 꼽히는 하늘공원. 사진 전에 하늘공원에 대해서 간략히 설명하고 넘어갑니다.. 하늘공원은 5개의 공원으로 이루어진 월드컵공원 중 하나입니다. 다섯 개의 공원 중 하늘과 가장 가깝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라고 합니다. 원래는 쓰레기 매립지였던 난지도 제2매립지를..
[사진] 고3 시절 책상샷. . . . (2006년 7월 9일 촬영.) . . . 너무 솔직한가요? ^^;; 제 고2 ~ 고3 책상샷입니다.. 음악에 거의 모든걸 의지하고 있던 때여서.. 그만큼 미니기기에도 한참 빠져 있었죠.. 보시다시피 노트북 위에는 옷걸이로 화려하게 걸려있는 이어폰들..;; 뭐, 몇십만원대 호가하는 커널형은 아니지만, 나름 이름값 하는 녀석들이 있습니다.. 가장 오른쪽의 것은 당시 15만원을 기록했던 오디오 테크니카 CM7ti. 오른쪽의 두번째 것은 지금도 사용하고 있는 당시 6만원 상당의 소니 MDR-E888. 그 옆은 단종된 소니 번들 MDR-E838과 그럴싸한 음을 들려준 삼성 번들. (사진에는 없지만, 한때 이어폰이 10개가 넘어가기도 했습니다..;;) 그 왼쪽으로는 중학교 때도 조금씩 모으다가 고등학교..
[사진] 내가 살기에는 세상이 너무 밝다.. . . . . . . 나같은 초라한 인간이 살기에는.. 이 세상은 너무도 밝다. 고개를 들 수 없으메.. 나는 고개를 숙이고. 항상 고개를 들고 싶음에 갈망하나니.. 부단히 노력하노라. . . . 2007년 7월 17일. 선유도공원에서.. . . . [까만거북이]
[사진] 빨간공으로 흰공 치면 안돼? . . . . . . 4구. 빨간공으로 흰공 두개 치면 안돼? 풋..바보. 왜. 가끔은 엉뚱하게 다가가보는거야. 쓸떼없잖아. 어차피 세상은 아이러니한걸? . . . 2007년 7월 22일. 동네 모당구장에서.. . . . [까만거북이]
[사진] 적절한 비. . . . . . . 비. 지난 20년간. 아니, 지난 5년간. 나는 그렇게도 비를 좋아라 했다. 한때 나를 외로움에 빠지게 하는 비를. 나는 그렇게도 모질게 구박해왔다. 그러나 비는 묵묵하게 나를 고독하게 해주었고. 혼자였던 나에게 속삭이듯 다가왔다. 음악과 함께 다가온 비는. 마음으로만 울던 나를 정말로 울게 해주었고. 눈물 짓던 나를 티나지 않게 해주었다. 그래서 나는 그렇게 구박하던 비에게 미안해하며 갖가지 이유를 붙이며 좋아하게 되었다. . . . 내가 비를 싫어했던만큼이나.. 비를 싫어하시는 그 분.. 비야. 잘 하고 있어. 그 분의 꿈 속에서 마음을 씻어드리고 오렴. 너가 나에게 해주었듯이. 조용히 속삭이고 오렴. 몇년 전 내가 잠들다 문득 깨어났을 때.. 그 때 너가 나에게 부끄러워 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