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보드

(9)
[리뷰] 벨킨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 'YourType™ 폴리오 + 키보드' (2) 사용성 - 이어지는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리뷰 두번째 인사는 앞서 했으니, 계속 글을 끄적여봅니다. (내 맘) * 이 글은 아래 링크의 글에서 이어지는 글입니다. - [Link] [리뷰] 벨킨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 'YourType™ 폴리오 + 키보드' (1) 디자인과 구성편 * 아래 글의 모든 사진은 Apple의 iPhone5로 촬영되었으며, 약간의 보정 작업을 거쳤습니다. 앞선 글에서 케이스와 키보드의 외형 디자인을 엿보았다면, 이번에는 실제로 사용했던 이야기와 장점, 단점을 좀 정리해볼까 합니다. ( + 동영상 촬영을 했는데, 유튜브에 업로드가 되지 않는 일 때문에 두시간을 낭비중이네요..ㅠ) - 키감 이야기 키보드를 이야기하는데, 키감을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지요.. 일단, 저는 오래 전에는 키보..
[리뷰] 벨킨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 'YourType™ 폴리오 + 키보드' (1) 디자인과 구성편 - 벨킨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리뷰! 안녕하세요, 까만거북이입니다. 항상 뜸하게 블로깅을 하는 것 같아 죄책감(?)에 시달릴 때 쯤 벨킨 네이버 블로그의 체험단 덕분에 좋은 기회를 얻게 되었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한국벨킨에 고맙다는 인사를 올립니다. :) 저는 벨킨(Belkin)이라는 브랜드를 매우 좋아합니다. 여유만 더 있었다면, 아마 디지털 기기들의 모든 악세사리를 벨킨으로 도배했을지도 모르겠네요. 이유인즉, 심플한 디자인의 선두주자였고, 특히 애플 제품과의 호환성은 그 어떤 회사의 제품보다도 안정적이었습니다. 이번에 리뷰하는 제품은 'YourType™ 폴리오 + 키보드' 입니다. 아이패드의 케이스 역할과 동시에 탈착형 키보드가 같이 있어서 아이패드가 있다면, 매우 좋은 악세사리가 됩니다. 그럼,..
[App] 1Keyboard :: 맥북의 키보드로 아이폰(or 안드로이드) 타이핑하기 안녕하세요, 까만거북이입니다. 많은 맥북(Macbook) 사용자 분들은 아이폰(iPhone)을 사용하고 계시리라 믿습니다. (믿습니까!) (-_ㅡ;;) 그리고 누구나 인정하듯, 아이폰의 키보드는 작고, 맥북에서 타이핑을 하다가 아이폰의 키보드를 만지작거리기란 매우 귀찮은 일이지요. 이를 위해서 맥북의 키보드로 아이폰을 타이핑할 수 있는 기존의 유료 소프트웨어(앱)들이 있었습니다만, 지금 소개하는 1Keyboard는 무료 앱입니다. 애초에 무료 애플리케이션으로 알려드렸으나, 유료 프로그램으로 전환하였네요. 워낙 인기가 좋다보니, 이렇게 된 것 같습니다. 유료화로 전환한 이상 제가 파일을 제공할 수는 없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 (추가) 2013년 2월 14일 먼저, 클리앙(http://www.clie..
[맥북에어 사용기] 맥북에어의 키보드. 그 느낌과 생각. (이미지 출처: ICONFINDER) (처음) 안녕하세요, 까만거북이입니다. 이번 글은 이전의 맥북에어 사용기 첫번째 글에서 시리즈로 이어지는 글입니다. 이전 글은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2012/01/06 - [맥(Mac) 이야기/맥북에어(Macbook Air) 사용기] - [Macbook Air] 맥북에어 11-inch, Late 2010 구입 3개월째.. 사용기의 시작. 두번째 맥북에어 사용기입니다. 이번에는 키보드 이야기를 풀어나가려고 합니다. 본론부터는 원할한 끄적임을 위해 경어체를 생략하겠습니다. (본론) 키보드의 명가였던 IBM, Thinkpad. 키보드는 PC와 인간이 소통할 수 있는 첫번째 도구이다. 입력도구로 마우스라는 훌륭한 도구가 있지만, 마우스는 선택만이 가능하고, 키보드는 인간..
[사용기] 키보드 IBM UltraNav(울트라나브) 10key. . . . ↑ IBM UltraNav 10key.. . . . 얼마 전 구입한 키보드에 대해서 리뷰 및 사용기를 작성합니다. 문제가 있거나 지적할 부분이 있으시면 댓글로 남겨주시면 시정하겠습니다. IBM에서 출시된 키보드 UltraNav를 구입하였습니다. 검색해보시면 아시겠지만, 이 키보드는 10key 버전과 Travel 버전이 있습니다. 10key 버전은 위 사진과 같이 오른쪽에 숫자키가 있는 것을 의미합니다. 반면에 Travel 버전에는 숫자키가 없으며 버전명 그대로 휴대용 키보드의 의미로 출시되었습니다. 대신 Travel 버전에는 lenovo 마크가 새겨진 가죽 케이스가 부속품으로 따라갑니다. (10key 버전에는 가죽 케이스가 없습니다.) 제가 UltraNav를 구입한 목적은 세가지 입니다. 1...
[지름] 드디어 IBM UltraNav 10key(키보드) 구입했습니다..;; . . . 전 포스팅에서 몇번 언급했던 울트라나브를 드디어 구입했습니다.. 아니, 벌써 구입했습니다..;;;; 원래는 자금 보고 다음달 구입 예정이었는데, 장터 기웃거리더니 결국 한 건 했습니다.. (ㅡ_-)b 키감이나 IBM의 전설이 되어 버린 빨콩에 대해선 아직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조만간 뭐, 거창한 리뷰까지는 아니어도 사용기를 작성할 예정입니다.. 그 때 느낀점을 대충 쓰지요..^^;; (지금 포스팅도 울트라나브로 작성중입니다..;;) 그럼, 여러분들에게도 지름신이 영원하길 바라며.. . . .;;;;;; . . . 보너스.. 디씨어투로 인증샷이라고 하죠. ;; 제 스틱파스로 인증샷을 대신..;; . . . [까만거북이]
[잡담] 75만원짜리 키보드?? ;; . . . 이런거 포스팅해도 되는지 모르겠네요..;; 확인하고 싶으신 분들은 여기 클릭. 출처는 키보드 매니아 장터입니다.. (수정) 로그인을 해야 보인다고 해서 급하게 부분 캡쳐합니다;;;; (출처 보호를 위해 모자이크 처리합니다..) . . . 어디에나 매니아들의 세계는 있기 마련입니다.. 지금은 아니지만, 시디피코리아에서도 명기라 불리는 십년된 CDP들이 오버된 값으로 팔리기도 했고.. (현재도 e01 같은 CDP는 명기 취급.) 디씨인사이드 장터에서도 명기라고 불리는 디카들은 역시 오버된 값으로 팔리기도 하죠.. (제 W1도 그런 디카에 해당됩니다..;;) 키보드가 75만원이라고 하면 놀라들 하시겠지만, 장터 기웃거려 보시면 십만원대 키보드가 널렸습니다..ㅎㅎ'' . . . 그건 그렇고.. 전 키..
[잡담] 아..지름신이 오는 이 소리..;;;; - IBM 'UltraNav' . . . 제 작고도 작은.. 19인치 LCD 모니터의 압박으로..;;;; 뭐, 하여간.. 최근 메신져를 하면서 글 작성 도중 쪽지가 오면.. 키보드에서 마우스로 손이 왔다갔다를 반복합니다..;; 그게 영..구찮아 하던 중.. (-_ㅡ;;) IBM의 빨콩이 생각나서 검색.. 그 결과는.. . . . IBM UltraNav.. 아무래도 눈에 들어온 이상 그냥 넘어가지 않을 것 같네요..(-_ㅡ;;) 모니터 구입 계획은 무한 연기되었고.. 컴퓨터 사양은 셈프론에 1기가 램인데, 제가 게임하는 녀석도 아니니 그냥 만족. 이제 입출력 장치들만 눈에 보이는군요..(-_ㅡ;;) 훔.. 가격이 문제.. OTL..;;;; PS. 정보 찾아보니 옛날에 일본 관세빼고 들어와도 20 잡아야했다네요..;;;; 가격이 싸진건데..